예이츠 시 몇 편 ???



예전에 번역했던 것들 몇 편 올려봅니다. 예이츠도 아주 좋은 시인이죠. 초기시는 상당히 낭만적이고, 후기로 갈수록 굉장히 영적이며 철학적으로 변해가지만, 모두 좋습니다.

여기 올리진 않았지만 굉장히 유명한 시 중에 '재림(The Second Coming)'이 있고,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란 구절로 유명할 '비잔티움으로의 항해'도 있죠. 

'스테반 말라르메 다음에, 폴 베를렌 다음에, 귀스타브 모로 다음에, 피에르 드 샤반 다음에, 우리의 시 다음에, 우리의 옅은 색깔과 신경질적인 운율 다음에, 콘데르의 옅게 섞인 색조 다음에 무엇이 더 가능할까? 우리 다음에는 잔혹한 신이 지배한다.'

After Stéphane Mallarmé, after Paul Verlaine, after Gustave Moreau, after Puvis de Chavannes, after our own verse, after all our subtle colour and nervous rhythm, after the faint mixed tints of Conder, what more is possible? After us the Savage God.

또 만화책 중에 '잔혹한 신이 지배한다'의 제목이 예이츠의 글에서 따왔죠. 제가 알기로 자서전에서 나온 구절일 것입니다. 

미남인 점도 굉장히 부럽더군요. 


A Man Young And Old: I. First Love
                   1. 첫 사랑

Though nurtured like the sailing moon                             비록 하늘에 떠있는 달과 같이       
In beauty's murderous brood,                                          잔인한 미(美)의 종족으로 자랐지만,
She walked awhile and blushed awhile                            그녀는 잠시 걷다, 잠시 얼굴을 붉힌 채,
And on my pathway stood                                                내가 가는 길 위에 서 있었다.
Until I thought her body bore                                            마침내 내가 그녀의 몸이 
A heart of flesh and blood.                                               심장과 피로 이루어졌다고 생각할 때까지.

But since I laid a hand thereon                                         비록 내가 손을 얹어, 그녀의 심장이 
And found a heart of stone                                               돌로 되었있음을 깨달은 이후에도,
I have attempted many things                                           나는 많은 것을 시도하였지만,    
And not a thing is done,                                                   어느 것 하나 이룬 것이 없었다.
For every hand is lunatic                                                  달 위를 여행하는 모든 손은  
That travels on the moon.                                                 미쳐버리고 마는 것 처럼.   

She smiled and that transfigured me                                그녀는 미소를 지었고, 그것이 나를 변모시켜,
And left me but a lout,                                                       나는 시골뜨기가 되었고,   
Maundering here, and maundering there,                         이곳에서 지껄이고, 저곳에서 지껄이며,
Emptier of thought                                                             달이  하늘에 떠있을 때는
Than the heavenly circuit of its stars                                 하늘을 떠도는 별들보다도
When the moon sails out.                                                  더 공허하게 되었다.


The Falling of Leaves
from Crossways


by William Butler Yeats
(1865-1939)

Autumn is over the long leaves that love us,
And over the mice in the barley sheaves;
Yellow the leaves of the rowan above us,
And yellow the wet wild-strawberry leaves.

The hour of the waning of love has beset us,
And weary and worn are our sad souls now;
Let us patt, ere the season of passion forget us,
With a kiss and a tear on thy drooping brow.

낙엽

가을은 우리를 사랑하는 긴 잎사귀 위와

보릿단 속 생쥐 위에 머뭅니다.

우리 머리 위 마가목 잎은 노랗게 물들고,

이슬 맺힌 산딸기 잎도 노랗게 물들었습니다.


사랑이 시드는 때가 우리에게 다가왔습니다.

우리의 슬픈 영혼은 지금 피곤하고지쳤습니다.

헤어집시다열정의 계절이 우리를 잊기 전에,

그대의 숙인 이마에 입맞춤과 눈물을 남기며.



To A Young Girl

-W.B. Yeats


MY dear, my dear, I know
More than another
What makes your heart beat so;
Not even your own mother
Can know it as I know,
Who broke my heart for her
When the wild thought,
That she denies
And has forgot,
Set all her blood astir
And glittered in her eyes.


소녀에게


-예이츠


애야애야나는

다른 누구보다도 잘 안단다,

무엇이 너의 심장을 그리 뛰게 만드는 지를.

너의 어머니도 모를 테지,

내가 아는 만큼-

그녀가 거부하고,

망각한,

날카로운 상념이

그녀의 피에 활기를 주며,

그녀의 눈 속에서 반짝였을 때,

그녀를 위해 심장을 부순 나만큼



Death- W.B. Yeats

Nor dread nor ho1pe attend
A dying animal;
A man awaits his end
Dreading and hoping all;
Many times he died,
Many times rose again.
A great man in his pride
Confronting murderous men
Casts derision upon
Supersession of breath;

He knows death to the bone –
Man has created death

죽음- W.B. 예이츠 

절망이나
 희망은 죽어가는 
동물에겐 오지 않는다.
인간은 그의 최후를 기다린다,
절망하고희망을 가지며;

 번이고그는 죽고,

 번이고다시 일어선다.

긍지 높은 위대한 인간은

살인자 앞에 직면한 순간에도
내쉬는 숨결마다

조롱을 내뱉는다;

그는 뼛속까지 죽음을 안다,

인간이 죽음을 창조하였다는 것을.


THE LAMENTATION OF THE OLD PENSIONER
by: William Butler Yeats (1865-1939)

A
LTHOUGH I shelter from the rain 
Under a broken tree 
My chair was nearest to the fire 
In every company 
That talked of love or politics, 
Ere Time transfigured me. 
  

Though lads are making pikes again 
For some conspiracy, 
And crazy rascals rage their fill 
At human tyranny, 
My contemplations are of Time 
That has transfigured me. 
  

There's not a woman turns her face 
Upon a broken tree, 
And yet the beauties that I loved

Are in my memory; 
I spit into the face of Time 
That has transfigured me. 



늙은 연금 수급자의 애가

비록 나는 비를 피하기 위하여
부러진 나무 아래로 피신하지만,
나의 의자는 사랑과 정치에 
대해 애기하는 모든 집단의 
난롯불 근처에 위치하곤했다,

시간이 나를 변모시키기 전에는.


비록 사내들이 음모를 위하여

다시 창을 만들고,

광란의 악한들이 그들의 격노를

인간의 폭정으로 향했을 때,

나의 경멸은 나를 변모시킨

시간을 향했다.


나에게 관심을 가지는 여인은 이제 없다.

부러진 나무 위에그리고

아직 내가 사랑한 아름다움들이

나의 기억 속에 있기에,

나는 나를 변모시킨 시간의

얼굴을 향하여 침을 뱉는다.


A Dream of Death

 -W.B. Yeats-

I dreamed that one had died in a strange place

Near no accustomed hand,

And they had nailed the boards above her face,

The peasants of that land,

Wondering to lay her in that solitude,

And raised above her mound

A cross they had made out of two bits of wood,

And planted cypress round;

And left her to the indifferent stars above

Until I carved these words:

She was more beautiful than thy first love,

But now lies under boards.


죽음에 대한 꿈


나는 누군가가 낯선 장소에서 죽는 것을 꿈꾸었다.

익숙지 못한 손으로그들은

그녀의 얼굴 위의 관 덮개를 못질한다.

그 땅의 농부들은 인적이 드문 곳에

그녀를 안치하는 것에 놀라며,

그녀의 봉분 위에 그들이

두 나무 조각으로 만든 십자가를 세우고,

사이프러스를 주위에 심으며,

무관심한 별들 아래에 그녀를 두고 떠난다,

내가 이 말을 새기기 전까지는-

그녀는 그대의 첫사랑보다 아름다웠으나,

이제는 관 아래에 누워있다


덧글

  • 보리누름 2011/08/27 01:48 # 답글

    개인적으로 색이 진한 시가 좋아요. 잘 읽고갑니다
  • JHALOFF 2011/08/27 18:21 #

    감사합니다.
  • 예이츠 2012/06/07 19:54 # 삭제 답글

    이퀼리브리엄을 보다가 예이츠의 시가 나와서 찾아보는 중인데, 그 영화에 나온 '하늘의 천' 이라는 시가 개인적으로 너무나 좋네요...
  • JHALOFF 2012/06/07 21:18 #

    그 시도 좋죠.
  • mp112 2014/01/15 21:43 # 삭제 답글

    좋은 시내요. 감사합니다
  • JHALOFF 2014/01/23 08:59 #

    감사합니다.
  • mokyeon 2014/06/16 13:20 # 삭제 답글

    좋은 시 잘 감상하고 갑니다.
    노시인의 모습이 보이네요...
  • JHALOFF 2014/06/18 20:04 #

    감사합니다.
  • yt 2017/04/27 14:05 # 삭제 답글

    Let us part, ere the season of passion forget us,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1239
376
6265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