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칸 북리뷰 선정 소설 속 첫 문장 100 (3) ???

44. 멀리 있는 배엔 모든 남자의 소망이 실려 있다. - 조라 닐 허슨, 그들의 눈은 신을 보고 있었다. 

"Ships at a distance have every man's wish on board". —Zora Neale 
Hurston, Their Eyes Were Watching God (1937) 

45. 나에겐 여러 사람들로부터 조금씩 들은 이야기가 있었고, 항상 그렇듯이 말하는 사람마다 조금씩 달랐다.
- 에디스 워튼, 에단 프롬  

"I had the story, bit by bit, from various people, and, as generally 
happens in such cases, each time it was a different story." —Edith Wharton, 
Ethan Frome (1911) 

46. 생략. 나중에

"Ages ago, Alex, Allen and Alva arrived at Antibes, and Alva allowing all, 
allowing anyone, against Alex's admonition, against Allen's angry assertion: 
another African amusement . . . anyhow, as all argued, an awesome African 
army assembled and arduously advanced against an African anthill, 
assiduously annihilating ant after ant, and afterward, Alex astonishingly 
accuses Albert as also accepting Africa's antipodal ant annexation."  —
Walter Abish, Alphabetical Africa (1974) 

47. 유스터스 클래런스 스크러브라는 사내아이가 있었는데, 그런 이름에 정말 어울리는 아이였다.
 - C.S. 루이스, 새벽 출정호의 항해

"There was a boy called Eustace Clarence Scrubb, and he almost 
deserved it." —C. S. Lewis, The Voyage of the Dawn Treader (1952) 

48. 그는 홀로 멕시코 만의 바닷가에 조각배를 띄오고 낚시를 하는 노인이었으며, 84일동안 고기를 잡지 못하였다.
 - 어니스트 헤밍웨이, 노인과 바다 

"He was an old man who fished alone in a skiff in the Gulf Stream and he 
had gone eighty-four days now without taking a fish." —Ernest Hemingway, 
The Old Man and the Sea (1952) 

49. 내 할머니가 폭발한 날이었다. - 이언 뱅크스, 크로우 로드

"It was the day my grandmother exploded." —Iain M. Banks, The Crow 
Road (1992) 

50. 나는 두 번 태어났다. 처음엔 유난히도 맑았던 1960년 1월의 어느 날 디트로이트에서 여자아이로, 
그리고 사춘기로 접어든 1974년 8월, 미시간 주 피터스키 부근의 한 응급실에서 남자아이로 다시 한 번. -제프리 유게니데스, 미들섹스

"I was born twice: first, as a baby girl, on a remarkably smogless Detroit 
day in January of 1960; and then again, as a teenage boy, in an emergency 
room near Petoskey, Michigan, in August of 1974." —Jeffrey Eugenides, 
Middlesex (2002) 

51. 엘머 간트리는 취했었다. - 싱클레어 루이스, 엘마 간트리 

"Elmer Gantry was drunk." —Sinclair Lewis, Elmer Gantry (1927) 

52. 우리는 눈이 오기 전에 죽기 시작했고, 눈처럼 계속 떨어져내렸다. - 루이스 어드리크, Tracks

"We started dying before the snow, and like the snow, we continued to 
fall." —Louise Erdrich, Tracks (1988) 

53. 불태우는 것은 즐거웠다. -레이 브래드버리, 화씨 451

"It was a pleasure to burn." —Ray Bradbury, Fahrenheit 451 (1953) 

54. 이야기에는 시작이나 끝이 없다. 사람은 대개 경험의 어떤 순간을 선택하여 회상하거나 예상할 뿐이다. - 그레이엄 그린, 사랑의 종말

"A story has no beginning or end; arbitrarily one chooses that moment of 
experience from which to look back or from which to look ahead." —Graham 
Greene, The End of the Affair (1951) 

55. 

"Having placed in my mouth sufficient bread for three minutes' chewing, I withdrew my powers of sensual perception and
 retired into the privacy of my mind, my eyes and face assuming a vacant and preoccupied expression." 
—Flann O'Brien, At Swim-Two-Birds (1939) 

56. 나는 1632년 영국 요크 시에서 태어났다. 우리 집은 훌륭한 가문이었다. 하지만 처음부터 그 곳에 살았떤 토박이는 아니었고,
아버지는 독일 브레멘에서 태어난 외국인이었다. 무역업으로 꽤 많은 재산을 모은 아버지는 어머니와 결혼한 후 요크에서 살기 시작했다.
어머니는 로빈슨 가 출신으로 그 지역에서 상당히 유명한 가문의 딸이었다. 그래서 내 이름도 어머니 집안의 이름을 따서 
로빈슨 크루소라고 부르게 되었다. -다이넬 디포, 로빈슨 크루소

"I was born in the Year 1632, in the City of York, of a good Family, tho' 
not of that Country, my Father being a Foreigner of Bremen, who settled 
first at Hull; He got a good Estate by Merchandise, and leaving off his 
Trade, lived afterward at York, from whence he had married my Mother, 
whose Relations were named Robinson, a very good Family in that Country, 
and from whom I was called Robinson Kreutznaer; but by the usual 
Corruption of Words in England, we are now called, nay we call our selves, 
and write our Name Crusoe, and so my Companions always call'd me." —
Daniel Defoe, Robinson Crusoe (1719) 

57. 시작할 때, 때때로 나는 거리에 메시지를 남겼다. - 데이빗 마크슨, 비트겐슈타인의 정부

"In the beginning, sometimes I left messages in the street." —David 
Markson, Wittgenstein's Mistress (1988) 

58. 브룩 양은 수수한 옷차림을 해야 자연스러운 미모를 지니고 있었다. - 조지 엘리엇, 미들마치 

"Miss Brooke had that kind of beauty which seems to be thrown into 
relief by poor dress." —George Eliot, Middlemarch (1872) 

59. 첫눈에 반해 버렸다. -조지프 헬러, 캐치-22

"It was love at first sight." —Joseph Heller, Catch-22 (1961) 

60. 

"What if this young woman, who writes such bad poems, in competition 
with her husband, whose poems are equally bad, should stretch her 
remarkably long and well-made legs out before you, so that her skirt slips 
up to the tops of her stockings?" —Gilbert Sorrentino, Imaginative Qualities 
of Actual Things (1971) 

61. 지금껏 이렇게 염려스러운 마음으로 소설을 시작해 본 적이 없다. - 서머셋 몸, 면도날

"I have never begun a novel with more misgiving." —W. Somerset 
Maugham, The Razor's Edge (1944) 

62. 옛날옛적에 현재의 모습이 낯설어진 한 여자가 있었다.- 앤 타일러, 인생 

"Once upon a time, there was a woman who discovered she had turned 
into the wrong person." —Anne Tyler, Back When We Were Grownups
(2001) 

63. 나의 대부분의 독자들이 속해있을 인간이란 종은 태초부터 애들의 놀이를 해왔고, 끝까지 계속할 것이다. 다 자랄 소수에겐 골치거리겠지만.
 -G.K. 체스터튼, 노팅힐의 나폴레옹

"The human race, to which so many of my readers belong, has been 
playing at children's games from the beginning, and will probably do it till 
the end, which is a nuisance for the few people who grow up." —G. K. 
Chesterton, The Napoleon of Notting Hill (1904) 

64. 지금보다 어리고 쉽게 상처받던 시절, 아버지는 나에게 충고를 한마디 해주셨는데, 나는 아직도 그 충고를 마음속 깊이 되새기고 있다.
- 스콧 피츠제럴드, 위대한 개츠비 

"In my younger and more vulnerable years my father gave me some advice that I've been turning over in my mind ever since." 
—F. Scott Fitzgerald, The Great Gatsby (1925) 

65. 하느님 말고는 절대로 누구에게도 애기하지 않는 것이 좋아. -앨리스 워커, 컬러 퍼플

"You better not never tell nobody but God." —Alice Walker, The Color 
Purple (1982) 

66. "다시 태어나려면," 지브릴 파리슈타가 하늘에서 곤두박질치며 노래했다. "우선 죽어야한다네." -살만 루쉬디, 악마의 시

""To be born again," sang Gibreel Farishta tumbling from the heavens, 
"first you have to die." "—Salman Rushdie, The Satanic Verses (1988) 

67. 이상하고, 푹 찌는 여름이었다. 그 여름에 로젠버그 부부는 전기의자에 앉았었다. 
나는 뉴욕에서 무엇을 하고 있었는지 알지 못 했다. -실비아 플라스, 벨자

"It was a queer, sultry summer, the summer they electrocuted the 
Rosenbergs, and I didn't know what I was doing in New York." —Sylvia 
Plath, The Bell Jar (1963) 


덧글

  • 시무언 2011/09/07 07:51 # 삭제 답글

    가끔은 흥미 기획으로 이런 첫문장 리스트를 모아서 따로 책이 나올법도 하단 생각이 드는군요.

    오늘 결국 율리시스를 사버렸는데(책방 누님은 아예 가격도 깍아주시더라는... 자주 가는 책방이라 가끔은 책값도 깍아주고 오늘은 내일 책 좀 주문한다고 원하는거 있으면 주문해준다고 하더군요)... 첫장 읽으면서 예전에 읽었을때보단 좀 더 잘 읽히는것 같더군요. 역시 세월이 지나면서 변태도가 상승했나 봅니다.
  • JHALOFF 2011/09/07 08:38 #

    완독하시길 빌겠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37177
1155
493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