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나보코프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감상: 나보코프 <왈츠의 발명>,<시와 문제>

나보코프는 소설가로서 유명하지만, 꽤 많은 희곡과 시들도 썼습니다. 그 중에서 이 <왈츠의 발명>은 나보코프가 러시아어로 집필했던 것을 영어로 번역하여 출판한 희곡 중 하나입니다. 이 <왈츠의 발명>의 경우, 사실상 절판본이라 구할 길이 없었는데, 호갱짓으로 구입하였다는 포스팅을 저번에 했었죠.줄거리 자체는 비록 간단합니다. 말 그...

내, 내가 호갱이라니-!! 호갱이라니-!!!

으아아아아아아 내가 호갱이다-!!!!서점할배: 어이, 촌놈! 이것 좀 보라고, 나보코프의 절판된 희곡이야, 아주 싼 값에 팔고 있지.서점할배: 사실 이것말고도 다른 나보코프 책들 있으니까 알고만 있으라고.이거시 무슨 소리요, 서점 양반!! 내가 호갱이라니!! 호갱이라니!! 나에게 더 많은 책들이 있다고 알려주는 이유가 무엇이오?? 으아아아 내가...

나보코프의 <돈키호테 강의>

-돈키호테 속 스페인은 엄밀히 따져서 현실의 스페인과는 괴리감이 심히 골룸하다. 그러면서도 돈키호테는 가장 스페인적인 소설이라 할 수 있다.-나보코프는 저자 세르반테스의 삶 자체가 돈키호테를 분석하는데는 크게 중요치 않다고 하며 간단하게 요약한다.-나보코프는 우선 작품의 가장 중요한 두 캐릭터, 돈키호테와 산초 판자에 대한 분석으로 강의를 시작한다.-돈...

교보에서 배송왔다.

캐서린 맨스필드 단편 전집,크리스토퍼 말로 희곡,나보코프 대학 강의 3개 (세계 문학, 러시아 문학, 돈키호테),에즈라 파운드 중세 음유 시인 관련 에쎄이,T.S. 엘리엇 평론 모음집 하나.

작가와의 이별 1 - 말하라, 나보코프여

나보코프의 대표작이 <롤리타>지만, 사실 <롤리타> 하나만으로 파악하기는 조금 힘든 작가다.우선 나보코프란 인간 자체가 굉장히 특이한 인간이다.러시아인이면서, 유럽과 미국으로 망명했고,러시아어와 영어, 모두를 사용해 소설 활동을 했으면서, 이 두 개의 다른 언어에서 모두 큰 성공을 거두어 '고전' 작가가 되었다.*(러시아어쪽은 로쟈...

<벤드 시니스터>- 나보코프의 디스토피아

내가 원한 Bend Sinister내가 받은 것교보를 향한 나의 마음나의 상태<벤드 시니스터>란 제목을 한글로 뭐라고 해야할지 솔직히 모르겠습니다. <사형장으로의 초대> 나 <절망>의 해설부분을 보면, <좌경선>이라고 번역했던데,솔까 이것도 걍 봐서는 뭔 소린지 모르죠.벤드 시니스터가 결국 뭐냐면, 저 간지나는...

감상- 나보코프 <재능>, 러시아 문학을 향한 고별사

나보코프의 <재능>은 나보코프가 출간한 마지막 러시아어 소설로서 마치 자신의 러시아 작가 생활에게 던지는 고별사와 같은 작품입니다.사실 이제까지 모든 나보코프의 소설들이 그러하듯, 소재의 다름만 제외하면 비슷한 것에 대한 이야기입니다.예술가와 예술, 그리고 재능.'재능' 혹은 '선물'로 해석될 수 있는 제목은 그러한 예술가 주인공의 재능이자 ...

감상: 나보코프 최후의 소설 <할리퀸을 보아라!>

내가 원한 Harlequins현실....교보 ㅅㅂㄴㅁ할리퀸을 보아라! 놀아라! 세상을 창조하라! 현실을 창조하라!나보코프의 마지막 소설 <할리퀸을 보아라!>를 가장 잘 나타내는 문장은 작중 V.V.의 고모가 어린 V.V.에게 알려준 가르침일 것입니다.세상과 현실을 창조하고, 그것을 갖고 노는 것, 그것이 곧 할리퀸을 보는 행위이며, 작가가 작...

나보코프의 처녀작 <마리>

블라디미르 나보코프의 역량이 집약된 작품들을 뽑으라고 한다면, 대개 <롤리타>, <창백한 불꽃>, <아다> 정도가 언급될 것입니다. 어느 한 작가를 덕질할 때, 초기작부터 읽지 않는 것은 상당히 위험한 짓입니다. 대표작이자 최고작품부터 읽고, 초기작을 읽으면, 퀄리티의 차이 때문에 상당히 실망스러운 경우...

나보코프<마법사>- 롤리타의 원형, 페도필리아의 시작

내가 원했던 <The Enchanter>내가 받은 결과.....페도필리아 떡밥을 가장한 본격 독자조롱퍼즐 <롤리타>는 소설의 일부인 서문으로 시작하여, '<롤리타>라고 제목이 붙은 책에 관하여'란 현실세계의 작가의 후기로 끝을 맺습니다.한마디로 이거 다 페이크고, 네들은 걍 내 말장난에 놀아났다, 정도로 요약되는 나보코프...
1 2 3 4



통계 위젯 (화이트)

1881
440
601946